공유하기
꿈에 본 샹그릴라
구매후기 0
ㆍ도서정보 저자 : 송현숙
출판사 : 좋은땅
2019년 09월 06일 출간  |  ISBN : 1164356135  |  148쪽
ㆍ교보회원 교보문고 ID 연결하기
도서를 구입하시면 교보문고와 꽃마의 회원혜택을 함께
받으실 수 있습니다.
ㆍ꽃마가 10,000원 9,000원 10%
ㆍ추가혜택 꽃 2송이
꽃송이지갑 만들기>
꽃송이 적립을 위해서 '꽃송이지갑'을 만드셔야 합니다.
ㆍ배송지역 국내
ㆍ배송비 조건부무료배송
이 가게의 무료배송 상품을 함께 주문하거나,
총주문금액이 10,000원 이상인 경우 무료배송
10,000원 미만이면 배송비 2,000원 고객부담
* 도서산간/제주도는 추가운임비 부과 될 수 있음
1일 이내 출고
ㆍ수량
총 합계금액  
장바구니 담기
바로 구매하기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장바구니를 확인 하시겠습니까?

쇼핑계속하기
장바구니보기
ㆍ이 가게의 다른 상품 모든상품보기+
14,000원
12,600원 10%↓
19,800원
17,820원 10%↓
13,500원
12,150원 10%↓
꿈을 피우는 세상, 인터넷 교보문고입니다.
가게주인 : 교보문고
전화 및 택배정보
전화 및 택배정보
상품 안내 및 환불, 교환, 배송문의
- 가게 전화번호 : 1544-1900
- 전화문의 시간 :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주 월요일, 화요일, 수요일, 목요일, 금요일, 공휴일 제외)
- 가게 이메일 :
- 이용 택배회사 : CJ대한통운
판매가게정보
- 사업자명 : (주)교보문고
- 사업자등록번호 : 102-81-11670
- 통신판매업신고 : 01-0653
- 현금영수증 : 발급불가
- 세금계산서 : 발급불가
전화주문 및 결제문의
- 꽃피는 아침마을 : 1644-8422
가게와 직거래를 하시면 꽃송이 적립 및 각종 혜택에서
제외되고, 만일의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에도 꽃마의
도움을 받으실 수 없습니다. 가게의 부당한 요구,
불공정 행위 등에 대해서도 꽃마로 직접 전화주세요.
 이야기꽃밭
등록된 이야기가 없습니다.
상세정보 구매후기 (0) 상품 Q&A (0) 배송/교환/환불 안내

[책소개]

그의 시집 『꿈에 본 샹그릴라』는 너무 지적이거나 난해한 말이 난무하는 요즘 시단에서는 볼 수 없는 잔잔하고 신선한 충격이다. 그는 주로 여행을 하며 시를 쓴다. 하지만 여행도 여행 자체로 끝나지 않고 시도 여행에 대한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그의 시에는 인생에 대한 ‘여행’이 있다.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송현숙 본명 김옥결(金玉?) 1983년 중국 길림성 도문시 출생. 한국 중앙대학교 문학석사. 2000년부터 작품 활동을 시작하여 《시간(?刊)》,《민족문학》,《연변문학》등 중국 내 문학지들에 다수의 시(?)와 번역작품들을 발표. 2014년 중국 로신문학원 졸업.

[목차]

한 남자를 사랑했네 후허하오터(呼和浩特) 금빛 도시의 비가(悲歌) 고원(高原)의 밤 한 남자를 사랑했네 1 한 남자를 사랑했네 2 가을날의 비망록 어떤 여자 세상 끝, 아름다운 유혹 사랑하는 법 미완의 상처 35 꿈에 본 샹그릴라 고원(高原)에 살자 꿈에 본 샹그릴라 1 꿈에 본 샹그릴라 2 꿈에 본 샹그릴라 3 자화상 무슬림 여인들 사막에 핀 꽃 길 위의 성자(?者)들 영혼의 뜰에 핀 4월 가을에 띄우는 연서 여행길 티베트 노인들 1 티베트 노인들 2 가을, 저문 들녘에서 때 늦은 귀가 낙화 밤기차 안에서 소흥(??) 인상 성도(成都) 인상 서녕(西?)에서 강가를 거닐며 때늦은 귀가 잎 지는 11월에 옛 풍경 속을 거닐며 향수(?愁) 섬의 여인 1 섬의 여인 2 해 질 녘의 찻집에서 바다일기 섬일기 S에게 가을 여자 두메산골 산사(山寺)에서 다시 나는 그 길을 걸으려 하네 해후 마음속 고향 유년 첫사랑 그해, 11월 가을에는 K에게 시골 사람들 봄, 절에서 모순(矛盾) 선생 고택에서 11월의 오후 나목의 소리 옛 일 다시 나는 그 길을 걸으려 하네 새해 소망

[출판사 서평]

- 대륙적 기상이 흐르는 웅훈한 서정 - 잔설 위에 피어나는 봄꽃 같은 저자는 ‘송현숙’보다 ‘김옥결’이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는 일찍이 시를 써서 ‘한중 백일장’의 장원상, ‘연변문학’ 미래작가상, ‘한국 청소년소월’ 문학상 등 큼직한 상을 휩쓸었던 혜성 같은 존재였다. 그가 한 줄기 훈훈한 바람 같은 시집을 들고 돌아왔다. 『꿈에 본 샹그릴라』가 바로 그것이다. 그의 시는 잔설 위에 피어나는 한 떨기의 봄꽃 같다. 청순한 아름다움이 있으며 차가운 땅속에 뿌리내리고 있는 단단함도 있다. 그의 시집 『꿈에 본 샹그릴라』는 너무 지적이거나 난해한 말이 난무하는 요즘 시단에서는 볼 수 없는 잔잔하고 신선한 충격이다. 그는 주로 여행을 하며 시를 쓴다. 하지만 여행도 여행 자체로 끝나지 않고 시도 여행에 대한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그의 시에는 인생에 대한 ‘여행’이 있다. 그는 시를 통해 본인의 독특한 감수성과 명상들을 풀어 놓는다. 우리가 잊고 있던 문제를 돌아보게 하고 삶의 감동을 다시금 되새기게 만든다. 자연스럽고 소박하다. 조용하고 잔잔하지만 웅장함이 담겨 있어 그의 시를 읽으면 나의 실존을 들여다볼 수 있다. 불편하고 어색한 자아 성찰이 아닌 잔잔한 물 위에 누워 나를 탐색하게끔 하는 『꿈에 본 샹그릴라』를 손에 쥐여 보는 것은 어떨까.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이 상품에 대한 구매후기는 구매하신 분에 한해 '주문/배송조회'에서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주문/배송조회 바로가기
    상품Q&A
    상품에 관한 궁금하신 사항을 물어보세요!
    글쓰기
    글쓰기
      배송/교환/환불 안내
      배송안내
      - 주문금액이 10,000원 이상인 경우 무료배송, 10,000원 미만인 경우 2,000원이 부과됩니다.
        (단, 무료배송 상품의 경우 제외)
      - 주문 후 배송지역에 따라 국내 일반지역은 근무일(월-금) 기준 1일내 출고됨을 원칙으로 하나,
       기상상황 등의 이유로 지연될 수도 있습니다. (단, 일요일 및 공휴일에는 배송되지 않습니다.)
      - 도서 산간 지역 및 제주도의 경우는 항공/도선 추가운임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배송지가 국내인 경우 택배사는 'CJ대한통운'입니다.
      - 해외지역으로는 배송되지 않습니다.
      교환/환불 안내
      -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 배송비 부담없이 처리해 드립니다.
      - 상품에 하자가 없는 경우 : 왕복배송비는 구매하신 분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 교환/환불을 원하실 경우, 가게 연락처로 전화 또는 이메일로 연락 주시면 최선을 다해 신속히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 상품의 특성에 따른 구체적인 교환 및 환불기준은 '상세정보'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