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피는 아침마을의 도서는 인터넷 교보문고와 함께 합니다.
교보문고에서 보유한 모든 도서의 정보가 제공되며, 구입하실 경우
꽃마의 포인트인 '꽃송이'와 교보문고의 '통합포인트'를 모두 적립해 드립니다.
* 도서를 구입하시려면 최초 한 번만 교보문고 아이디와 연결해 주시면 됩니다.
오늘의 책구경
2019년 2월 19일 아침편지
허겁지겁 수저질하기에 바빠서

모든 숨을 하나하나
생각하면서 쉬기란 어려울 수 있습니다.
그런데 숨결을 하나하나 생각하다 보면,
숨쉬기가 얼마나 대수롭고 놀라우며 멋진 일인가를
느낄 수 있어요. 밥을 먹을 적에도 이와 같아요.
배고프다며 허겁지겁 수저질을 하기에 바쁘다면
밥이 코로 들어가는지 귀로 들어가는지 몰라요.
게다가 밥을 지어서 차린 어버이 사랑을 못 느끼기 쉽고,
오늘 이렇게 밥으로 우리 앞에 놓인 온누리
여러 목숨도 못 살피기 쉽습니다.


- 최종규의《우리말 동시 사전》중에서 -


* 밥은
먹어치우는 것이 아닙니다.
한끼 얼른 떼우는 것이 아닙니다.
숨을 쉬듯이 한 숟갈 한 숟갈 음미하면서
농사 짓는 사람, 밥짓는 사람, 어버이 사랑을
함께 먹어야 합니다. 허겁지겁 수저질 하기에 바빠서
밥이 코로 귀로 들어가지 않게 하십시오.
천천히 입으로 드세요.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교보문고 주간 베스트
2019년 2월 2주 국내도서 베스트